Home  >  지대방  >  행사소식


마음의 평화, 행복한 세상 부처님오신날 봉축법요식 거행(5.15.)

2024-05-16
조회수 59

우리 절 금산사(주지 일원 스님)는 5월 15일 부처님오신날을 맞아 경내 대적광전 앞마당에서 ‘불기 2568년 부처님오신날 봉축법요식’을 봉행했습니다.

명종 5타에 이어 육법공양, 삼귀의, 한글반야심경, 찬불가, 헌화 및 관불, 상패수여, 장학금수여, 봉축사, 청법가, 법어, 축사, 축가, 내빈소개, 발원문, 공지사항, 사홍서원 등의 순서로 진행됐습니다. 이 자리에는 조실 도영, 주지 일원 스님 등 스님들과 한광수 전북불교신도회장, 안수빈 포교사단 전북지역단장, 김관영 전북특별차치도지사, 유창희 정무부지사, 국주영은 전북도의장 서거석 전라북도교육감, 정성주 김제시장, 더불어민주당 김윤덕의원, 더불어민주당 이성윤 국회위원 당선자 등 사부대중 5,000여명이 참석했습니다.


주지 일원스님은 봉축사에서 "불행한 사람은 갖지 못한 것을 그리워하고, 행복한 사람은 가지고 있는 것을 사랑한다."라는 말이 있다며, "만족할 줄 모르고 서로가 더 큰 욕심을 부린다면 그것은 곧 재앙으로 다가올 것이니 지금 가지고 있는 것에 만족할 줄 아는 소욕지족(少欲知足)하는 마음으로 절제의 등(燈)을 밝혀야 할 것이다"라고 말씀하셨습니다. 

조실 금산 도영 대종사님은 법어에서 "중국의 승찬선사는 "유혐간택, 간택하지 않기만 하면 된다 唯嫌揀擇" 고 했다며, "지혜롭고 자비로운 삶을 사는 데에는 고정관념에 머물러 분별심을 일으키지 않는 것이 출발점이다"고 말씀하셨습니다. 




Tel.063-548-4441~3 | Fax. 063-548-1390 | geumsansa@hanmail.net
54343 전라북도 김제시 금산면 모악15길 1(금산리 39)  모악산 금산사  |  주지 지문 화평

고유번호 405-82-01608  | Powered by Planning Studio Yeoreum